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이재명지사, 신체검증 돌입 ‘아주대병원 의료진 검증’

기사승인 2018.10.16  16:26:19

공유
default_news_ad2
이재명 도지사 페이스북 갈무리

[코리아뉴스타임즈] 이재명 경기도지사에 대한 신체 검증이 16일 오후 4시 아주대학교병원에서 진행되고 있다. 경기도 관계자는 <코리아뉴스타임즈>와 통화에서 “이재명 지사가 현재 아주대병원에 도착해 신체검증을 위한 준비 절차를 밟고 있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앞서 지난 13일 <공지영 김부선씨의 신체특징 주장 관련 이재명지사 입장> 제하의 입장문을 발표하고 “더 이상 이 문제로 1300만 경기도정이 방해받지 않도록 제 신체를 공개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 지사는 이어 “제 은밀한 특정 부위에 ‘동그랗고 큰 까만 점’이 있다는 김부선씨 말을 공지영씨가 녹음해 경찰에 제출했고, 김부선씨는 특수관계인만 알 수 있는 은밀한 특징이 불륜의 결정적 증거라며 최후 순간 법정에 제출하겠다고 했다. 경찰 수사에 협조해 경찰에 지정하는 방식으로 김씨 주장 부위에 동그랗고 큰 까만 점은 없다는 사실을 확인해드리겠다. 당장 월요일부터라도 신체검증에 응하겠다”고 말했다.

이 지사는 16일 오전에는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단도직입적으로 말하면 저는 몸에 빨간 점 하나 있다. 혈관이 뭉쳐서 생긴 빨간 점 외에는 다른 점이 없다”며 “특정 부위에 점이 있다는 주장은 전혀 사실무근이다”라고 강조했다.

경기도에 따르면, 신체검증의 객관성을 담보하기 위해 경기도청 출입기자 3명, 경기도청 관계자 3명, 피부과·성형외과 전문의 2명 등이 함께 참여한다. 신체 검증에 대한 결과가 나오면 의료진이 브리핑을 통해 검증 결과를 설명할 예정이다.

 

김정길 기자 kntimes22@naver.com

<저작권자 © 코리아뉴스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